'언제나 아메리카노'에 해당되는 글 83건

  1. 결말 (11) 2011.01.07
  2. 고양이.猫.寝子. (13) 2011.01.05
  3. (9) 2010.12.29
  4. 아메리카노 (16) 2010.12.02
  5. 아마도 달콤하겠지 (6) 2010.12.01
  6. General Doctor (9) 2010.11.30
  7. 제닥 오므라이스 (6) 2010.11.24
  8. 푸룬초콜릿케이크와 진짜바나나우유 (4) 2010.11.24
  9. 바둑이 (10) 2010.11.15
  10. 제닥앓이 (6) 2010.11.11

결말

from 언제나 아메리카노 2011.01.07 22:14



결국엔 이렇게 대놓고 자는 나비.
역시 네코는 네코:^)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구여운귤 2011.01.08 09:08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와 고양이 귀여워요ㅋㅋ
    잘보구 갑니다..

  2. 차갑고파란달 2011.01.09 18:36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요즘 홍대앞은 어떤 색깔, 어떤 풍경인가요?
    한동안 또 못갔더니 가보고 싶어지네요 오랜만에-

  3. moire 2011.01.12 13:28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아악 배를 문질문질...하고 싶어요

  4. luciddreamer 2011.01.14 14:44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이런거 보면 진짜 나비팔자가 상팔자... 모든지 다 지맘대로...

  5. 2011.01.19 10:56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비밀댓글입니다

    • 我立 2011.01.19 20:17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헤헤헤, 제닥은 미워할 수 없는 곳이라서요.
      지난 일요일에도 갔는데 오랜만에 바둑이를 만나서 너무 행복했답니다:-)




일본어로 고양이는 네코(猫)인데, 그 네코를 이렇게 寝子라고 써도 되지 않을까.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moire 2011.01.05 18:54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보는 사람도 같이 졸리게끔 만들어요

  2. syuna 2011.01.06 14:39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같이 단 잠 단 꿈 :)

  3. aikoman 2011.01.06 16:55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아,,, 울집 냥이도 오늘 오후에 저러고 졸고 있던데;;;;
    너무 귀여워서 가까이 가다보니까 놀래서 후다닥 =3==33

  4. 63c 2011.01.07 10:08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맨날 자.

  5. 2011.01.19 10:58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비밀댓글입니다

from 언제나 아메리카노 2010.12.29 00:02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차갑고파란달 2011.01.01 23:00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제너럴 닥터로군요,!

  2. 차갑고파란달 2011.01.03 02:00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여기 분위기 정말 너무 마음에 들어요!!
    아무 설명도, 말도 필요 없는 정적이고 나른한 분위기랄까

    • 我立 2011.01.03 19:48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크게 크게 있는 창을 통한 적절한 외부 노출이 좋아요.
      옆테이블의 소음이 거슬리지 않는, 공간 배치도 좋구요.
      요리는 조금 짜지만, 블루베리 요거트 너무 좋아요.

  3. 차갑고파란달 2011.01.04 00:05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전 여기 카레 좋아요~
    금요일 저녁엔 수다떨며 시간보내다 놀이터의 소음에 뛰쳐나가
    덩실거리는것도 좋구요

  4. 2011.01.04 07:31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비밀댓글입니다


















  나는 아직도 커피의 맛을 모르겠다. 알려고 하지 않는 것일지도 모른다.
  어쨌든 시럽은 필수.
  10cm와는 다른 취향.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파워뽐뿌걸 2010.12.03 15:51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전 아메리카노는 시럽넣으면 이상해서 그냥 먹어요! :)
    근데 저도 커피맛은 모르겠음-_-;;

  2. 생활 속 꿀팁 2010.12.04 09:15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달달한것이 자판기 밀크커피가 최고에요~ :)

  3. 63c 2010.12.06 13:07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아메아메아메아메아메
    아메아메아메아메아메

  4. 구여운귤 2010.12.07 11:38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전 아직 어려서 그런지 그 쓴맛은 아직 이해못하겠더라구요ㅋㅋ 향은 좋은데..

  5. aikoman 2010.12.18 18:21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저는 싱글샷인 아메리카노 보다는 더블샷인 롱블랙이 더 맛있어요 *_*

    블로그에서는 오랜만이죠? :)

  6. aikoman 2010.12.20 21:47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ㅎㅎㅎ 어른이랄것 까지야;;;
    저도 첨에 마셨을땐 '왜 이런 쓴걸 마시나' 했었는데 마시다 보니까 그 맛에 끌리더라구요 :)
    롱블랙에도 시럽을 약간 넣으면 달달한게 좋아요 ㅎㅎㅎ

    • 我立 2010.12.21 17:23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흐흐흐, 그러니 어른이라는 거예요.
      저는 시럽 약간으로는 안됩니다.
      시럽 많~이!


      가장 좋은 방법은 안 마시는 거구요.

  7. aikoman 2010.12.21 19:24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ㅎㅎㅎㅎㅎ 아립님은 느낌상 어리고 귀엽고 세심하다고나 할까요?
    시럽이 어울려요 ㅎㅎㅎㅎ

    그래도 너무 과하면 몸에 좋지 않으니 신경쓰세요 :)

  8. 2011.01.04 07:35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비밀댓글입니다


위풍당당, 강아지쿠키.
그리고 우리 사랑도 이 푸룬초콜릿케이크처럼, 아마도 달콤하겠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한나 2010.12.02 11:20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나야카페는 어딘고 -.-

  2. grey9rum 2010.12.02 18:00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나 카페 언제 데려다 줘?? 히히

  3. 구여운귤 2010.12.07 11:41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ㅋㅋ 귀엽네요..

    글을보니
    달콤한연인이라는 곡이 생각나네요 ㅎㅎ






























제닥,
9월과 11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파워뽐뿌걸 2010.12.01 09:32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저도 저장소를 찍은적이 있는데 빛이 들어오는 정면의 소파가 참 좋아보이더군요.

    그런데 앉았다가 좀 불편해서 일어났어요 ㅎㅎ

  2. 구여운귤 2010.12.07 11:44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와좋네요

  3. 2011.01.04 07:36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비밀댓글입니다








제닥 오므라이스가 다시 돌아왔다.

다시 오므라이스를 시작했단 소식을 접하니, 가지 않을 수 없었다.
'세상의 끝'과 '제너럴 닥터' 중에 고민하다 결국 제닥 승리.

오므라이스, 맛있긴 하지만 데미그라스 소스가 좀 '많이' 짜서
함께 주문한 사과 주스를 한 방울도 남기지 않고 다 마셨는데도 짰다.
물도 벌컥벌컥.

토마토 남겼다. 토마토는 참 싫다.


왜 네가 맨날 오므라이스, 오므라이스 했는지 알 것 같기도 하고.
다음엔 함박스테이크 먹어봐야지.
안 짜면 좋을 텐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구여운귤 2010.11.25 03:40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우왕ㅋ @_@

  2. 파워뽐뿌걸 2010.11.26 11:02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맛나보이는걸요 ㄷㄷ
    제닥에서 음식은 안먹어본거같아요.

  3. 2010.11.30 09:29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비밀댓글입니다




스물다섯 번째 생일을 이틀 남겨둔 일요일, 개천절.
푸룬초콜릿케이크 먹어보고 사과파마산치즈케이크보다 맛있으면
이걸로 생일케이크 주문하려고 했었는데, 사과파마산치즈케이크가 역시 진리였음을 깨달은 날.

집에 돌아가는 길, 밝은 햇살 속에 비가 내렸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구여운귤 2010.11.25 03:40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와 맛있겠네요 :)

    저도 집근처에있는 까페에서 치즈케이크먹어봤는데.. 약간 요쿠르트맛이 나고 달달하고 맛있었어요..

    커피랑 먹으면 딱 맞을것 같았는데.. 코코아랑 같이 시켜서 먹는 바람에 ...

    그까페 주인이 바뀌면서 카페안이 온통 담배연기더군요 ~_~ 그래서 그 이후로 안가요...

  2. 2010.11.30 09:29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비밀댓글입니다

바둑이

from 언제나 아메리카노 2010.11.15 19:51













보고 싶은 바둑이
작년 초여름,












올해 제닥에서 한 번도 못 본 것 같다.
4층 진료실에서 도통 나오지 않는 바둑이.
대인기피증이란 소문이 돌던데 사실일까.
히잉, 보고 싶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63c 2010.11.16 17:05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요래 생긴 아이구나. : )

  2. 한나 2010.11.17 11:54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이번주에 다녀왔는데 울랄라커피는 사시사철하더라!
    지금보니 치즈케잌을 먹으러갔던거였는데 고건 먹지도 못했다 으앙

  3. luciddreamer 2010.11.24 22:26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얘 한 번 봤어요 여태껏. 3층에서 휘리릭 한 번.

  4. 구여운귤 2010.11.25 03:36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와 귀엽네요 :)
    저는 갠적으로 삼색얼룩고양이를 좋아해요 ㅎㅎ

  5. 2010.11.30 09:30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비밀댓글입니다

제닥앓이

from 언제나 아메리카노 2010.11.11 10:25



사진 속의 사진.
아, 제닥 가고 싶다.
제닥앓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구여운귤 2010.11.11 23:54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저도 가보고 싶은데.. 같이 갈 사람이 ~_~

  2. 한나 2010.11.12 23:07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울랄라커피는 2011년 여름이 되야 먹을수 있는거야!!?
    으앙 먹고싶어ㅠ_ㅠ_ㅠ 치즈케이크도ㅠㅠ

  3. grey9rum 2010.11.15 16:10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결국 여름이 그냥 가버렸어.
    제닥빙수는 널 처음 만난 날 이후로 먹지 못했는데 ;ㅁ;

    두번째도, 세번째도 이쁜 용용이와 함께 하고팠는데. 너무 바쁜척을 해버리다 여름이 가버렸어.

    슬프다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