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을'에 해당되는 글 5건

  1. 잘 지내나요 2012.11.24
  2. 가을, 오후 (9) 2011.10.28
  3. 샛노랑 (6) 2010.11.30
  4. par une belle matinée d'automne (4) 2010.11.03
  5. 風になる 2009.04.17

잘 지내나요

from 좌우대칭의 나 2012.11.24 20:41

 

 

 

나는 가을 중, 당신은 건기 중인 2012년 10월,

 

나는 이날 밟으면 바스락거리는 낙엽 소리와

바람에 나부끼던 살랑대는 나뭇잎 소리와

조근조근 이야기를 하는 아가씨의 목소리를 들었습니다.

그리고 소근소근 말하는 당신의 목소리를 떠올렸어요.

 

 

 

 

 

 

 

가을, 오후

from 5秒前の午後 2011.10.28 17:15















가을,
조금씩 겨울.


조금씩,
다가오는 재회의 날.



샛노랑

from 바람이 될래 2010.11.30 11:41



만추, 2010




 
어느 화창한 가을 아침, 나는 문득 어떤 사실―내가 좋아하는 사람, 계절, 사물이 시간의 흐름에 따라 조금씩 내게서 멀어지고 있다는―을 깨닫게 되었다. 그러나 시간은 멈출 생각을 않았고 멀어져가는 그들을 나는 그저 바라보고 있었다.
  
좋아하는 것들이 점점 우리에게서 멀어질 때, 우리는 슬퍼진다. 그것들이 우리의 탓으로 인해 멀어지는 게 아닐 때, 우리는 더더욱 무기력해진다. 세상은 너무나 폭력적이어서, 우리는 그 폭력을 지극히 당연한 것이라 받아들이고 말았다. 이토록 우리는 모두 나약하지만, 우리 중에서도 분명 더 약한 자와 덜 약한 자는 존재한다. 덜 약한 자는 더 약한 자를 지배하려 들고, 더 약한 자는 덜 약한 자에게 기대려 든다. 우리는 누군가에게서 멀어지면서, 누군가가 멀어지는 걸 무기력하게 바라보면서, 슬퍼하면서, 순응하면서, 지배하면서, 기대면서 그렇게 살아간다.










風になる

from サラダ記念日 2009.04.17 01:31




真青なる太陽昇れ秋という季節に君を失う予感
새파란 태양이 떠오르는 가을이란 계절에 너를 잃을 것 같은 예감



티스토리 툴바